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ETRI소식 상상을 현실로, 진화하는 ICT세상, 고객과 함께 ICT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경영일반보도자료

[2018-55호] ETRI, 기숙사·직장 어린이집 준공

ETRI, 기숙사·직장 어린이집 준공

- 2년여 공사 끝에 30일, 준공식 개최

- 기숙사 200실, 어린이집 150명 수용 규모

- 보금자리·양육 공간 제공, 안정적 연구 환경 조성ETRI 기숙사 및 어린이집 사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30일, 연구원의 새로운 기숙사 및 직장 어린이집 준공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ETRI는 연구원들의 주거 및 양육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약 2년여 간 공사를 통해 새롭게 기숙사와 어린이집을 마련했다. 기숙사는 기존 30여 년간 사용하던 것을 재건축했다.

이번 완공된 기숙사는 총 2개 동 지상 12층, 지하 1층의 연면적 7,578㎡ 규모이며 1인실 200실로 구성되어 있다. 

어린이집의 경우 연구원 자녀 150명을 수용할 수 있도록 영아 보육실(1층), 유아 보육실(2층) 등으로 마련되었다. 어린이 집의 연면적은 1,204㎡ 규모로 다음 달 2일에 정식 개원하며, 사단법인 푸르니 보육지원재단에서 위탁 운영한다.

준공식은 기숙사의 또 다른 이름인‘에트리 하우스’(ETRI house)에서 이상훈 원장을 비롯한 주요 보직자와 건설사 대표 등이 참석, 시설 투어 등과 함께 진행되었다. 어린이집 이름은‘ETRI 아이나무 어린이집’으로 모두 직원 공모를 통해 친근하고 상징적인 명칭으로 지었다.

ETRI는 이번 시설 준공으로 연구원들에게 보다 편안하고 안락한 보금자리를 제공하게 되었으며 향후에도 복지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ETRI 이순석 커뮤니케이션전략부장은“이번 기숙사와 어린이집 준공은 젊은 연구원들과 자녀를 둔 직원들에게 안정적인 주거 및 보육시설을 마련하여 더 나은 근무환경을 제공했다는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이번 기숙사와 어린이집 마련이 연구원을 보다 매력 있는 직장으로 바꾸어 일과 가정이라는 사이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우수인력 유치에도 큰 힘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보도자료 본문 끝>


[배포번호:2018-55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