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ETRI소식 상상을 현실로, 진화하는 ICT세상, 고객과 함께 ICT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경영일반보도자료

[2018-27호] ETRI, 올해의 연구자상에 박성익 박사

ETRI, 창립 42주년 기념식 개최

ETRI, 올해의 연구자상에 박성익 박사

- 박 박사, LDM기술로 UHD 국제표준 최종반영

- ETRI 기술대상엔 UHD 모바일방송 기술 차지

- 국민편의 안전위해 연구개발 집중, 4차산업혁명 선도노력 다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최고 영예인 올해의 연구자상에 방송·미디어연구소 박성익 박사가 선정되었다.

ETRI는 5일, 원내 7동 대강당에서 창립 42주년 기념식을 갖고 올해의 연구자상을 비롯, 기술대상, 신입직원상 등 우수성과에 대한 직원 포상을 실시했다.   

올해의 연구자상을 받은 박성익 박사는 『지상파방송 계층분할다중화(LDM) 핵심원천 기술』 개발을 주도했다. 미국 방송기술표준화 단체인 ATSC에 최종 국제표준에 반영하는 등 핵심원천 기술 개발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본 기술에 대한 박 박사의 SCI논문이 10건, 국제표준특허 제 1발명자도 다수다. 특히 박 박사는 지난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미국전기전자공학회(IEEE) 최우수 논문상을 네 차례나 받았다.  

아울러 올해의‘ETRI 기술대상’에는 방송·미디어연구소의 ‘UHD 모바일방송 기술’이 선정됐다. UHD 모바일방송 기술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기간 중 미국 CBC 방송사를 통해 올림픽 경기를 생중계 하는데 성공한 바 있다.

본 기술은 하나의 방송채널로 4K-UHD방송과 이동 HD방송을 동시에 전송 가능한 LDM 기술의 핵심원천 기술과 고압축 비디오 부호화 기술이다. 연구진은 본 기술 개발로 국제표준 지식재산권(IPR)을 대거 확보했다. 본 기술로 지난해 거둔 특허 라이센싱 기술료만도 50억 원을 넘었다.

아울러, 우수한 연구성과를 통해 국민의 안전과 편의에 이바지한 공로로 SW·콘텐츠연구소 최정단 자율주행시스템연구그룹장과 초연결통신연구소 이인환 박사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또한, 근속기간 3년 이하 직원들을 대상으로 선발하는 신입 직원상에는 초연결통신연구소 박종섭 연구원, ICT소재부품연구소 고해신 연구원, 방송·미디어연구소 최상혁 선임연구원, 5G기가서비스연구부문 이정훈 선임연구원, 미래전략연구소 손승주 행정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ETRI는 지난해 실적을 바탕으로 가장 우수한 연구실적에 대한 포상도 실시했다. 가장 우수했던 연구실적에는 SW·콘텐츠연구소 언어지능연구그룹 및 음성지능연구그룹이 선정되었고 박형주 선임, 박명욱 책임연구원과 방송미디어연구소의 박성익 책임, 김태균 책임연구원이 뽑혔다.

아울러, ETRI는 각 직할부서별 우수연구자상도 선정했다. 미래전략연구소 하수욱 책임, SW·콘텐츠연구소 김선욱, 민경욱, 이봉국 책임, 초연결통신연구소 김동규, 정환석 책임, ICT소재부품연구소 정동윤 선임, 배현철 책임, 방송·미디어연구소 엄중선, 조용주 책임, 5G기가서비스연구부문 한미경 책임연구원, 사업화부문 최희진 기술원, 경영부문 윤신웅 선임행정원, 호남권연구센터 윤심권 선임기술원 등이다. 

ETRI 이상훈 원장은“4차 산업혁명이라는 새로운 시대적 요구를 바라볼 때 우리 연구원의 어깨가 무겁다. 연구원은 이제 국민의 곁에서 당면한 사회적 어려움과 안전, 편의를 위해 연구하며 고민하고 노력해야한다”고 당부했다.<보도자료 본문끝>


[배포번호:2018-27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