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상을 현실로, 진화하는 ICT세상 고객과 함께 IT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경영일반보도자료

[2017-32호] ETRI 저널, 세계적 출판사 통해 본다

와일리(Wiley)와 공동 출판 배포

ETRI 저널, 세계적 출판사 통해 본다 

- Wiley의 노하우로 국제적 인지도 향상 및 시너지 기대

- ICT분야 국내 최초의 SCI 저널로 위상 자리매김

- 24년간 독창적 논문게재, 전 세계 배포 통해 기술확산

국내 연구진이 주도적으로 만드는 영문학술 SCI 저널이 세계적 출판사와 손잡고 공동 출판하게 된다.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는 지난 1993년에 창간된 ETRI 저널(ETRI Journal)을 세계적 출판사 존 와일리 앤 선즈(John Wiley & Sons)와 향후 공동으로 출판하게 되었다고 13일 밝혔다. 

정부출연연구원 최초로 SCI급 저널을 발간하고 있는 ETRI는 주로 전기, 전자, 통신 등 ICT분야의 논문을 실으며 지난 24년간 논문을 발행하였다. 

그 동안 ETRI 저널 논문은 해당 홈페이지를 통해서만 볼 수 있었지만,  오는 8월부터 와일리(Wiley)의 출판 전문 플랫폼인 와일리 온라인 라이브러리(Wiley Online Library)를 통해 전 세계에 배포 및 유통된다.

ETRI 저널은 1996년에 SCIE 1998년에는 SCI에 등재되었다. SCI 등재를 계기로 ICT분야 국내 최고의 저널로 자리매김했고, 현재 저널의 피인용도(Impact Factor)는 0.87로서 ICT분야 저널 중 상위권에 랭크되어 있다.

특히 ETRI 저널 등재는 까다롭기로 유명하다. 세계적인 지명도의 질 높은 저널 육성을 목표로 세계적 전문가 3인의 엄격한 심사를 거치는 논문 게재 원칙을 고수해 왔다. 그 결과 투고 대비 게재율은 12%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ETRI 저널에 투고하고자 하는 연구자들은 하반기부터 스칼라원(ScholarOne)을 통해 논문을 투고할 수 있다. 스칼라원의 편리한 논문 관리 프로세스가 도입됨으로써  자신의 논문을 투고한 연구자들은 전문가 심사를 거친 후 결정되는 논문 게재 여부를 더욱 신속히 받아볼 수 있게 된다. 

 와일리의 아·태지역 부사장 마크 로버트슨(Mark Robertson)은“와일리를 통해 ETRI 저널이 발간되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우리는 ETRI 저널의 국제적인 영향력을 높임으로써 ETRI를 적극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ETRI 김봉태 미래전략연구소장도 “ETRI 저널이 와일리를 통해 세계 각국의 ICT 관련 최신 기술 및 연구동향을 알리는 매체로서 활용 되었으면 좋겠다. ETRI 저널이 와일리와의 상호협력을 통해 한층 더 발전적인 저널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출판 협력에 따라, 와일리는 ETRI 저널의 발간과 관련된 출판·제작·홍보·배포 등의 업무를 담당하며, ETRI 저널은 세계 최고 수준 출판사의 편집·마케팅 노하우·출판 플랫폼을 활용하여 세계적인 학술지로의 인지도 향상과 구독층 확대를 위한 토대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ETRI 저널은 2010년 세계 최대 규모 출판사인 엘스비어(Elsevier) 대한민국 대표 저널상을 수상했고, 2012년에는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KOFST) 공학부문 최우수 학술지로 선정된 바 있다. <보도자료 본문 끝>



[배포번호:2017-32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