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상을 현실로, 진화하는 ICT세상 고객과 함께 IT미래를 열어가겠습니다.

경영일반보도자료

[2017-28호] ETRI, 중고생 71명에 장학금 1억 7천만원 전달

ETRI, 중고생 71명에 장학금 1억 7천만원 전달

- 올 신규 장학생 8명 선발, 매월 20만원 장학금 지급

- 전 직원‘사랑의 1구좌 운동’實效, 19년동안 28억원 지원

연구원들이 학업 성적이 우수한데도 가정형편이 어려운 중·고교 학생들에게 19년간이나 꾸준히 장학금을 지급해 지역사회 귀감이 되고 있다.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는 30일, ‘2017년도 사랑의 장학생 장학증서 전달행사’를 원내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ETRI는 사랑의 장학생으로 금년 새롭게 선정된 8명을 포함 중·고교생 총 71명에게 월 20만원씩 졸업시까지 지급하는 장학금 1억 7천 4십만 원을 전달한다.

전달하는 장학금은 ETRI 임직원이 [사랑의 1구좌 갖기 운동]을 통해 한푼 두푼 모금한 것으로, 전 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펼치는 ETRI만의 아름다운 전통이다.

직원들은 매월 일정 금액을 모금, 대전광역시 학생을 대상으로 사랑의 장학생을 선정, 미래 꿈나무 키우기에 앞장서고 있다. 1구좌는 5천원이고 올해는 전년대비 1% 증가한 1억 7천 6백여 만 원이 목표다.

지난해 까지는 월 10만원씩 100명에게 지급했으나, 올부터 확대하여 월 20만원씩 71명에게 지급, 운영한다.  

ETRI의 이러한 전통은 지난 1999년, IMF 경제위기 당시 사랑의 1구좌 갖기 운동을 펼치기 시작한 이후 올해 19년째다. 현재 약 28억 원을 모금, 따뜻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적극 앞장서 아름다운 직장문화로 이어가고 있다.

아울러 각종 대내·외 포상으로 인한 상금도 사랑의 1구좌에 기탁하는 문화가 점점 정착되고 있다. 지난해 포상금으로 연구원 직원들이 기부한 금액만도 5천만원에 달한다.

특히 지난 2000년부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ETRI는 ▲청소년 대화방 봉사 ▲아동센터 아기돌보기 봉사 ▲연탄나눔 ▲김장나눔 ▲농·어촌사랑 1사 1촌 운동 ▲벽지학교 초청 IT체험관 운영 ▲찾아가는 IT교실 등 다양한 지식·재능기부 및 사회공헌 프로그램 운영으로 따뜻한 디지털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데 적극 앞장서고 있다.

ETRI 오성대 경영부문장은“가정형편이 어려운데도 의지를 갖고 열심히 노력하는 지역의 학생들에게 전 직원이 힘을 합한 장학금을 주는 전통은 ETRI의 자랑이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발굴, 적극 지원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ETRI 사랑의 장학생으로 올해 고려대학교 경영학과에 진학한 신동원 학생은 “힘든 고등학교 생활이었지만 ETRI에서 지원해준 장학금 덕분에 어려움을 극복하고 이겨낼 수 있었다. 누군가가 나를 믿고 도와주는 것에 대한 감사함을 깨닫게 되었다. 앞으로도 남을 위해 봉사하고 돕는 삶을 살고 싶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사랑의 장학생들은 올해 고려대 2명을 비롯, 성균관대, 충남대 등에 진학하는 등 고교 졸업생 35명중 20여명이 대학 진학의 결실을 맺어  훈훈케 하고 있다.

현재까지 ETRI 장학생으로 선발되어 대학에 진학한 학생들의 수만도 320여명에 달한다. <보도자료 본문 끝>   



[배포번호:2017-28호]

TOP